2019.10.16 (수)

  • 구름조금동두천 9.5℃
  • 맑음강릉 15.0℃
  • 맑음서울 12.4℃
  • 맑음대전 12.7℃
  • 구름조금대구 12.5℃
  • 구름많음울산 12.9℃
  • 구름조금광주 13.8℃
  • 구름많음부산 17.3℃
  • 구름조금고창 13.2℃
  • 구름조금제주 19.0℃
  • 구름조금강화 13.1℃
  • 구름조금보은 7.6℃
  • 구름많음금산 8.3℃
  • 구름조금강진군 13.4℃
  • 맑음경주시 9.9℃
  • 구름많음거제 15.7℃
기상청 제공

철산복지관의 천사들

철산종합사회복지관의 천사들~녹원회팀

봉사를 하면서 마음이 건강해지고 성장했다.

시립 철산종합사회복지관의 경로식당 무료급식은 경제적,사회적 어려움에 있는 어르신들에게 심리적 안정과 균형 잡힌 영양을 위해서 꼭 필요한 사업이다.

 

이 경로식당 무료 급식 서비스는 봉사자들의 도움이 절대적으로 필요한 사업으로 매일 매일 팀이 바뀌어서 봉사를 하는데 26개팀이 한달에 한번씩 경로식당에서 급식봉사를 한다.

 

인원이 많은 팀도 있고 적은 팀도 있지만 자신들이 정해진 날짜에 최선을 다해 어르신들에게 급식봉사를 하고 있다. 급식봉사를 하는 26개 팀이 모여 해피모아봉사단(회장 최심자)을 이루고 있다.

 

철산복지관에서 급식봉사를 하고 있는 26개 팀을 만나 봉사활동을 하게 된 이유와 그들의 생각에 대해 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철산복지관의 천사들 열 한번째 팀은 녹원회팀이다.

 

녹원회팀은 아이들을 위해 녹색어머니회 봉사활동을 하던 엄마들이 무엇인가 의미 있는 활동을 지속적으로 하고자 만들어 졌다. 아이들 때문에 만난 엄마들이라 그런지 항상 아이 같은 순순한 모습으로 서로를 챙겨주어 경로식당봉사를 하면서 더욱 가까워졌다고 한다.

봉사를 하는 날은 웃음으로 시작하여 웃음으로 끝날 만큼 즐거운 마음으로 서로에게 기댈 수 있는 등을 내어주고 있다는 녹원회팀!

 

봉사를 시작한지 2년 정도 된 녹원회팀은 손미선 팀장을 중심으로(이은경,조은영,이선경,김자옥, 김은경,김현영)7명으로 구성되어 매월 넷째주 수요일이면 철산종합사회복지관에 나와 급식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봉사를 하면서 마음이 건강해짐을 느꼈고, 자신으로 인해 누군가가 행복한 웃음을 지을 수 있다는 것에 자신이 성장함을 느꼈다고 한다.

, 좋아하는 사람들과 같은 마음으로 봉사를 한다는 것은 그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소중한 기쁨이자 간직할 추억이라며 밝게 웃는다.

 

봉사를 하면 할수록 어렵다는 생각이 들지만 봉사가 더 좋은 세상을 만들어 나가는 가장 기본적인 일이자 함께 살아가는 배려라고 생각하기에 앞으로도 꾸준하게 사회의 밝은 빛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회원들.

 

손미선 팀장은 좋은 사람들과 함께하는 봉사라서 저 자신의 삶에 활기를 불어 넣어준다.”면서 봉사를 하면서 가장 큰 변화는 사물이나 세상을 바라보는 관점이 내가 먼저가 아닌 다른 사람이 먼저라는 생각의 변화였다. 봉사를 하면서 기뻤던 일들은 오랜 시간이 지나도 소중한 기억으로 남아 있다. 그런 아름다운 기억들을 좋은 사람들과 함께 한다는 것이 기쁘다고 했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