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4 (토)

  • 구름많음동두천 -0.7℃
  • 맑음강릉 4.6℃
  • 구름조금서울 1.1℃
  • 맑음대전 1.9℃
  • 맑음대구 2.9℃
  • 맑음울산 4.0℃
  • 맑음광주 2.8℃
  • 맑음부산 4.8℃
  • 구름많음고창 2.6℃
  • 맑음제주 7.2℃
  • 맑음강화 0.7℃
  • 구름조금보은 0.4℃
  • 맑음금산 0.4℃
  • 맑음강진군 4.0℃
  • 맑음경주시 2.6℃
  • 맑음거제 3.3℃
기상청 제공

정치

전체기사 보기

양기대 국회의원, 기재부에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백지화 요구

- 타당성재조사 평가‧심의 시 광명시민의견 최우선으로 고려해야 - 신천(시흥)~하안~신림(관악)선, 광명‧시흥 3기 신도시 남북철도 등 광명을 둘러싼 철도환경변화도 반영해야

더불어민주당 양기대 국회의원(경기 광명을)은 31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기획재정부 측에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에 대한 광명시와 시민들의 반대 의사를 전달하며 사업백지화를 요구했다고 1일 밝혔다.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은 현재 한국개발연구원(KDI)의 타당성 재조사가 완료되어 기재부의 평가와 심의만을 남겨둔 상황으로 알려졌다. 이에 양 의원은 타당성 재조사를 담당하고 있는 기재부 재정관리국장과 타당성심사과장을 불러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의 부당성과 광명시‧시의회‧시민단체 등이 참여한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반대 공동대책위’의 적극적인 반대 활동을 강조했다. 또한 타당성 재조사 평가‧심의에서는 경제성뿐만 아니라 광명시와 시민들의 반대 의견이 우선적으로 고려돼야 하며, 또한 인천시의 제2경인선 대안 추진과 광명‧시흥 3기 신도시 철도노선 추진 등 환경변화도 반영되어야 한다고 주문했다. 양 의원은 “광명시와 함께 추진중인 신천(시흥)~하안~신림(관악)선이 신설되면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이 불필요하며, 인천시도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과 관계없이 제2경인선을 건설할 수 있는 대안 노선을 마련 중인 만큼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이 불필요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러면서 “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동네이야기

더보기
광명지역언론협의회 - 광명도시공사 ‘간담회’ 개최
광명지역언론협의회(회장 허정규, 이하 ‘협의회’)는 지난 1월 31일(화) 광명도시공사(사장 서일동, 이하 ‘도시공사’)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하안동 공사 본부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이 날 간담회에는 협의회 9개 회원사와 서일동 사장을 비롯한 공사 임직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공사 전반에 대한 의견 개진 및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자리로 진행됐다. 질의응답 시간에는 공사 사업 현황 및 추진 계획, 광명동굴 주변 도시개발사업 등 공사 경영 및 조직 인사, 사업 추진 방향에 대한 질문에 서일동 사장이 직접 답변했다. 도시개발법 개정안에 따라 민간사업자 공모 등 이미 진행 완료된 민·관 합동 도시개발사업의 절차를 다시 밟아야 하는 상황에 대한 협의회의 질의에 대해 도시공사 관계자는 ”현재 도시개발법(대장동방지법) 재개정안을 놓고 국회의 추이를 지켜보고 있다“고 답했다. 서일동 사장은 “지역언론협의회와 간담회를 실시하게 되어 매우 뜻깊다. 공사 사업에 많은 관심을 가져주시는 만큼 앞으로도 지속해서 소통하며 도시공사가 나아갈 방향에 대해 의논하는 시간을 가지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또한, “오늘 간담회가 미약하지만, 큰일을 할 수 있을 것이란 희망도 봤다”라고 말했다

무료 광고 요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