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4 (수)

  • 구름조금동두천 -2.9℃
  • 맑음강릉 2.8℃
  • 맑음서울 -1.2℃
  • 박무대전 3.8℃
  • 흐림대구 4.8℃
  • 구름많음울산 4.1℃
  • 맑음광주 4.4℃
  • 맑음부산 7.1℃
  • 맑음고창 5.4℃
  • 맑음제주 11.4℃
  • 맑음강화 0.8℃
  • 맑음보은 2.2℃
  • 구름많음금산 3.5℃
  • 구름많음강진군 0.4℃
  • 흐림경주시 2.4℃
  • 맑음거제 6.7℃
기상청 제공

철산복지관의 천사들

철산종합사회복지관의 천사들~순수팀

땀 흘리는 기쁨을 알게 되었다.

시립 철산종합사회복지관의 경로식당 무료급식은 경제적,사회적 어려움에 있는 어르신들에게 심리적 안정과 균형 잡힌 영양을 위해서 꼭 필요한 사업이다.

 

이 경로식당 무료 급식 서비스는 봉사자들의 도움이 절대적으로 필요한 사업으로 매일 매일 팀이 바뀌어서 봉사를 하는데 26개팀이 한달에 한번씩 경로식당에서 급식봉사를 한다.

 

인원이 많은 팀도 있고 적은 팀도 있지만 자신들이 정해진 날짜에 최선을 다해 어르신들에게 급식봉사를 하고 있다. 급식봉사를 하는 26개 팀이 모여 해피모아봉사단(회장 최심자)을 이루고 있다.

 

철산복지관에서 급식봉사를 하고 있는 26개 팀을 만나 봉사활동을 하게 된 이유와 그들의 생각에 대해 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철산복지관의 천사들 아홉 번째 팀은 순수팀이다.

순수(純粹)란 사사로운 욕심이나 불순한 생각이 없다. 또는 대상 그 자체에 전혀 이질적인 잡것의 섞임이 없다. 라고 사전에 명시되어 있다.

이처럼 순수팀은 봉사를 행함에 있어 티 없이 맑고 깨끗한 마음으로 사사로운 욕심 없이 어르신들을 위해 봉사를 하고 있다.

 

봉사를 하면서 복지란 무엇인가, 하는 문제에 대해서도 봉사를 어떻게 하여야하는가, 하는 문제에 대해서도 나는 어떻게 늙어가야 할 것인가, 하는 부분 등 여러 가지에 대해 생각하게 되었다는 이들은 자신을 필요로 하는 곳이 있다는 것에 대한 보람이 가장 큰 기쁨이라고 했다.

 

순수팀은 한승자 팀장을 선두로 7(김인실,양기춘,이규분,임은주,장봉례,하진)의 멤버가 매월 셋째 주 수요일이면 철산종합사회복지관에서 배식봉사를 하고 있다.

 

치매가 있으신 시어머니가 철산종합사회복지관에 다니고 있다는 한 회원은 항상 시어머니를 정성껏 돌봐주는 것에 대해 감사한 마음이 있었다. 어떻게 감사함을 보답할 수 있을까 하다 봉사를 시작하게 되었다. 처음 봉사를 해보지만 회원들 모두가 따뜻하고 맑은 감성으로 함께하여 너무너무 행복하다고 말했다.

 

또 다른 봉사자는 봉사하는 친구가 봉사를 하고 오면 기뻐하는 모습을 보고 봉사를 시작하게 되었다면서 단순하게 자신을 위해서만 살다 나를 필요로 하는 곳에서 땀 흘리는 기쁨을 알게 되었다. 땀 흘릴 때는 기쁘고 어려운 상황을 보면 슬프고, 동료 봉사자를 보면 즐거운게 봉사인 것 같다고 했다.

 

한승자 팀장은 회원들의 수고로움에 항상 감사하다면서 나의 작은 손길과 마음을 필요로 하는 곳이 있다면 전하고 싶다는 생각에 우연히 봉사를 시작하였다. 어느덧 몇 년이 흘렀지만 돌이켜보면 입가에 살며시 미소가 지어지는 보람이 생겼다. 생각보다 우리 주변에는 손길이 필요한 많은 일들이 있다.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졌으면 한다.”고 했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