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8 (화)

  • 구름조금동두천 7.4℃
  • 흐림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9.1℃
  • 흐림대전 9.3℃
  • 흐림대구 9.4℃
  • 구름많음울산 8.0℃
  • 흐림광주 10.2℃
  • 구름많음부산 9.3℃
  • 구름많음고창 8.7℃
  • 흐림제주 10.0℃
  • 흐림강화 8.5℃
  • 흐림보은 7.4℃
  • 구름많음금산 8.6℃
  • 흐림강진군 8.9℃
  • 흐림경주시 8.2℃
  • 구름많음거제 9.4℃
기상청 제공

시정소식

광명시, 더욱 촘촘한 복지안전망을 구축한다.

사회복지 담당부서 5개과로 확대, 복지예산 3천2백억여원 편성

광명시(시장 박승원)2020년에도 복지사각지대를 없애고 시민이 체감하는 맞춤형 복지 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시는 사회복지 담당부서와 복지예산을 확대해 복지사업 추진 기반을 탄탄히 했으며, 1인가구를 위한 정책과 광명시만의 특화된 맞춤형 복지정책으로 더욱 촘촘한 복지안전망을 구축,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노력할 계획이다.

 

사회복지 담당부서 5개과로 확대, 복지예산 최초로 3천억원 넘어

광명시는 올해 전체 예산의 45%를 차지하는 32백억여원을 복지 예산으로 편성하고 조직개편으로 사회복지담당 부서 1개과와 1개 팀을 늘려, 늘어나는 복지 수요에 대처해 나갈 계획이다.

 

광명시 사회복지 담당부서는 복지정책과, 노인복지과, 여성가족과, 보육정책과 4개과이었으나 올해 장애인복지과를 추가해 5개과로 확대 개편했다. 또한 복지정책과 내 나눔복지팀을 신설해 광명시만의 특화사업인 광명희망나기운동사업을 더욱 적극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시는 확대된 예산과 조직을 기반으로 적극적이며 촘촘한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해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노력할 방침이다.

 

중장년 1인 가구 실태 및 복지수요 조사

광명시는 중장년 1인가구의 사회적 고립 예방에 적극 나선다. 지난해 ‘1인 가구 지원을 위한 기본조례제정을 시작으로 올해 만65세 미만 1인가구를 대상으로 복지욕구를 조사하는 연구용역을 실시한다.

 

가구분화로 인한 1인가구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광명시 1인 가구는 전체 인구의 30%로 전국 평균을 상회하고 있어 1인가구의 지원이 필요한 실정이다. 시는 변화하는 복지 수요에 대응해 1인가구를 위한 정책을 수립하고 더 세밀한 정책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평생학습 기능 추가한 맞춤 복지정책 추진

시는 저소득층의 돌봄과 보호뿐 아니라 자아실현과 취업을 지원하고자 광명시의 강점인 평생학습 기능을 강화한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추진한다.

 

시는 저소득층 대상자를 발굴해 자택이나 그룹 홈을 통해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운영, 자기 계발을 돕고 자격증 취득을 통한 취업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는 TF팀 구성, 평생학습 기능강화 공모사업 추진, 마을활동가 양성, 역량강화 교육 등을 추진할 예정이며 복지 돌봄 및 학습연계를 통해 복지 대상자의 삶의 질 향상에 노력할 계획이다.

 

·관 사회복지종사자 토론회 정례화

시는 실효성 있는 복지정책을 수립하기 위해 복지현장에서 발로 뛰는 실무자들의 다양한 의견을 듣기 위한 민·관 사회복지종사자 토론회를 정례화할 계획이다.

 

지난해 9월 토론회를 열어 민선7기 공약사업인 생애주기별 맞춤형 돌봄추진을 위해 서로 머리를 맞대 고민하며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시간을 가졌다.

 

시는 앞으로도 복지 사업 추진과정에 시민들이 참여하고 그 혜택이 모든 시민에게 고루 돌아가는, 모두가 행복한 광명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시는 어려움에 처한 이웃들에게 실제적인 도움을 주기위해 광명시만의 다양한 복지사업 발굴에 노력하고 있다차별 없이 소외 없이 약자를 우선 배려하고, 더욱 촘촘하고 튼튼한 복지체계를 구축해 함께 잘 사는 광명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동네이야기

더보기
한국농아인협회 광명시지회, 수어통역센터 새롭게 단장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농아인(청각·언어장애인)을 위한 한국농아인협회 광명시지회·수어통역센터(광명시 소하로 82 4층)를 확장이전하고 22일 오전 개소식을 가졌다. 2002년 9월 14일에 설립된 한국농아인협회 광명시지회·수어통역센터는 지역주민과 농아인으로 구성된 회원 100여명이 광명에 거주하는 청각·언어장애인의 권익옹호를 위해 수어통역서비스를 제공하고, 농아인의 사회적 인식개선을 위한 수어교육과 사회교육사업 및 복지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광명시는 농아인들의 새로운 보금자리를 위해 소하동에 140.76㎥(42.65평)의 공간을 마련하고 지난해 10월부터 3개월 동안 리모델링 공사를 실시한 후 12월 광명시지회·수어통역센터를 이전하였으며, 센터 안에 수어교육장 · 농아인 쉼터를 만들고 (사)한국농아인협회 광명시지회가수어통역센터와 쉼터는 위탁받아 운영하고 있다. 수어통역센터는 사무실, 상담실, 교육실 2개, 정보검색대, 휴게실 등의 시설을 갖추고 앞으로 농아인들에게 정보, 문화, 건강, 교육이 어우러진 통합 서비스를 지원하고 전문 통역 상담과 수어 교육, 문화여가 교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수어통역센터 운영을 총괄한 권미경센터장은 “예산

무료 광고 요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