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8 (화)

  • 구름조금동두천 7.4℃
  • 흐림강릉 7.3℃
  • 구름많음서울 9.1℃
  • 흐림대전 9.3℃
  • 흐림대구 9.4℃
  • 구름많음울산 8.0℃
  • 흐림광주 10.2℃
  • 구름많음부산 9.3℃
  • 구름많음고창 8.7℃
  • 흐림제주 10.0℃
  • 흐림강화 8.5℃
  • 흐림보은 7.4℃
  • 구름많음금산 8.6℃
  • 흐림강진군 8.9℃
  • 흐림경주시 8.2℃
  • 구름많음거제 9.4℃
기상청 제공

시정소식

광명시, 치매환자 돌봄 강화

광명시(시장 박승원)2020경증 치매환자 단기쉼터운영을 시작하고 치매환자들의 건강 지키기에 나섰다.

 

시는 광명센터(광명동 시민건강증진센터 3)와 하안센터(하안동 광명시 보건소 18번방) 2곳에 경증 치매환자 단기쉼터를 무료로 운영하고 있다.

 

치매환자 단기쉼터에서는 광명시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만 60세 이상 경증치매환자를 대상으로 인지건강 프로그램과 돌봄교실을 운영해 치매 악화를 방지하고 환자가족의 부양부담을 덜어주고 있다.

 

광명시는 올해 단기쉼터를 12주 과정으로 4기에 걸쳐 운영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해 12월 참여자를 모집해 40명을 선정했으며, 115일부터 오는 43일까지 1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단기쉼터 운영 시간은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주5, 오전 또는 오후 3시간씩 운영되며, 운영 프로그램은 운동치료, 현실인식훈련, 인지훈련치료, 회상치료, 인지자극치료, 음악치료, 원예 프로그램, 보드게임, 실버요가 등 다채롭게 구성돼 있다.

 

시는 지난해에도 11개 프로그램을 연중 진행했으며 하안센터는 8456,084, 광명센터는 865회 운영해 5,930명이 참여하는 등 시민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광명시 관계자는 치매환자는 매년 증가하고 있으며 광명시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치매환자는 현재 19백여 명이다. 치매환자 단기쉼터가 치매환자와 가족들에게 큰 힘이 될 수 있도록 알차게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는 고령화 사회 치매예방을 위해 지난 201311월부터 치매안심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치매환자 단기쉼터 외에도 치매무료검진, 치매지원물품 제공, 치매치료비지원, 치매안심약국 운영, 치매파트너 양성, 치매예방교육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광명시 어르신들의 건강한 노년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동네이야기

더보기
한국농아인협회 광명시지회, 수어통역센터 새롭게 단장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농아인(청각·언어장애인)을 위한 한국농아인협회 광명시지회·수어통역센터(광명시 소하로 82 4층)를 확장이전하고 22일 오전 개소식을 가졌다. 2002년 9월 14일에 설립된 한국농아인협회 광명시지회·수어통역센터는 지역주민과 농아인으로 구성된 회원 100여명이 광명에 거주하는 청각·언어장애인의 권익옹호를 위해 수어통역서비스를 제공하고, 농아인의 사회적 인식개선을 위한 수어교육과 사회교육사업 및 복지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광명시는 농아인들의 새로운 보금자리를 위해 소하동에 140.76㎥(42.65평)의 공간을 마련하고 지난해 10월부터 3개월 동안 리모델링 공사를 실시한 후 12월 광명시지회·수어통역센터를 이전하였으며, 센터 안에 수어교육장 · 농아인 쉼터를 만들고 (사)한국농아인협회 광명시지회가수어통역센터와 쉼터는 위탁받아 운영하고 있다. 수어통역센터는 사무실, 상담실, 교육실 2개, 정보검색대, 휴게실 등의 시설을 갖추고 앞으로 농아인들에게 정보, 문화, 건강, 교육이 어우러진 통합 서비스를 지원하고 전문 통역 상담과 수어 교육, 문화여가 교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수어통역센터 운영을 총괄한 권미경센터장은 “예산

무료 광고 요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