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4 (금)

  • 구름많음동두천 0.2℃
  • 구름많음강릉 5.1℃
  • 구름많음서울 3.5℃
  • 구름많음대전 4.4℃
  • 흐림대구 4.5℃
  • 흐림울산 7.0℃
  • 흐림광주 6.1℃
  • 흐림부산 8.1℃
  • 흐림고창 3.3℃
  • 흐림제주 11.2℃
  • 구름조금강화 3.2℃
  • 흐림보은 0.6℃
  • 흐림금산 1.5℃
  • 흐림강진군 6.5℃
  • 흐림경주시 3.7℃
  • 흐림거제 6.8℃
기상청 제공

행정

박승원 시장과 소통이 안 되며 시의원들의 의견이 무시되고 있다.

이일규 시의원, 박승원 시장의 소통부재 지적

249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이일규 시의원은 5분 발언을 통해 같은 당인 더불어민주당 박승원 시장의 소통부족을 공개적으로 비판했다.

 

이일규 시의원은 오늘은 지역구 시의원이 아닌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로서 한마디 한다면서 현재 광명시의회 총 12명의 의원중 민주당 소속 시의원이 10명이다. 박승원 시장도 같은 민주당이다. 이러한 구조로 인해 밖에서는 당연히 같은 당 소속이니 잘 통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하면서 그러나 실상은 제대로 된 소통이 이뤄지고 있지 않으며 시의원들의 의견은 무시되는 것이 아픈 실상이다. 박승원 시장과의 소통이 잘 안되니 자연스럽게 시 집행부 그리고 광명도시공사와 시 산하 공기업들과도 소통이 잘 안되는 것이 현실이다.”고 했다.

 

그러한 연유로 지역구 시의원들은 전혀 알지도 못하는 광명G타워라는 사업이 일방적으로 발표되었다. 도심 속의 주차공간을 민간자본을 유치하여 주차타워보다 더 큰 복합시설로 만들겠다는 사업인데 시의원들은 전혀 알지 못했는데 타당성 용역도 없이, 타당성 용역 업체 선정도 하지 않은 상태에서 박승원 시장은 사업을 추진한다고 발표부터 하였다.

 

또 내년부터 초등학교 입학생들에게 10만원씩 지급한다고 언론을 통해 먼저 발표되었는데 시의회에 상정도 안된 조례이며 시의원들에게 사전 논의도 거치지 않았다.

 

광명동굴 주변 17만평 개발사업에 대해 본 의원은 광명도시공사 관계자를 불러 여러차례 우려를 전한바 있으며 다른 의원들도 광명도시공사에 의견을 제시하였으나 시의원들의 목소리는 철저히 무시되었다고 발언하면서 왜 이러는지 알 수가 없다. 이제는 이해하고 싶지도 않다. 뭔가 해야겠다는 생각뿐이다.”라고 박승원 시장의 소통부재를 질타했다.

 

Photo View





시 있는 마을



동네이야기

더보기
한국농아인협회 광명시지회, 수어통역센터 새롭게 단장
광명시(시장 박승원)가 농아인(청각·언어장애인)을 위한 한국농아인협회 광명시지회·수어통역센터(광명시 소하로 82 4층)를 확장이전하고 22일 오전 개소식을 가졌다. 2002년 9월 14일에 설립된 한국농아인협회 광명시지회·수어통역센터는 지역주민과 농아인으로 구성된 회원 100여명이 광명에 거주하는 청각·언어장애인의 권익옹호를 위해 수어통역서비스를 제공하고, 농아인의 사회적 인식개선을 위한 수어교육과 사회교육사업 및 복지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광명시는 농아인들의 새로운 보금자리를 위해 소하동에 140.76㎥(42.65평)의 공간을 마련하고 지난해 10월부터 3개월 동안 리모델링 공사를 실시한 후 12월 광명시지회·수어통역센터를 이전하였으며, 센터 안에 수어교육장 · 농아인 쉼터를 만들고 (사)한국농아인협회 광명시지회가수어통역센터와 쉼터는 위탁받아 운영하고 있다. 수어통역센터는 사무실, 상담실, 교육실 2개, 정보검색대, 휴게실 등의 시설을 갖추고 앞으로 농아인들에게 정보, 문화, 건강, 교육이 어우러진 통합 서비스를 지원하고 전문 통역 상담과 수어 교육, 문화여가 교실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수어통역센터 운영을 총괄한 권미경센터장은 “예산

무료 광고 요청

더보기